금강송한우팝업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기본재난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석호의원, 21대 총선 불출마를 밝히면서

기사승인 2020.03.26  10:46:14

공유
default_news_ad1

미래통합당 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 지역구인 강석호 의원은 지난 공천관리위원회의 컷오프에 반발하며 무소속 출마를 고려했었지만 25일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아래는 강석호의원 불출마 전문이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그리고 당원동지 여러분!

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군 출신 국회의원 강석호입니다.
저는 오늘 제21대 총선에 불출마하고자 합니다. 

저는 탄핵 이후 보수 진영이 분열됐을 때도 당을 떠나지 않고 끝까지 지켰으며, 그동안 한결같이 보수의 통합을 주장해왔습니다. 

뜻을 가지고 좀 더 국가와 지역을 위해 일하고 싶은 마음도 간절했지만, 저희 지역구는 지역 이기주의에 의해 4개군 선거구가 각기 갈라져 버렸습니다.

그리고, 지금도 당 안팎에서는 공천 결과에 불만이 적지 않으며, 저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대구‧경북만 봐도 낙하산 공천 등으로 ‘지역민을 무시하는 처사’라는 지적과 함께, ‘경북의 중진의원과 초·재선의원을 무자비하게 물갈이 한 것이 과연 개혁공천이라고 말할 수 있나’라는 불만도 나오고 있습니다.

향후 미래통합당은 총선 이후 대구·경북 보수 지지층을 위해 이번 공천과정에서 발생한 자괴감과 불만들을 시급히 회복시켜야 될 것입니다. 

저는 지난 12년간 우리 지역에 고속도로와 철도를 놓았고, 백두대간수목원 조성 등 각종 크고 작은 국책사업을 유치하며 지역발전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또한, 집권여당의 최고위원으로서 당과 정부에 쓴소리도 마다하지 않았으며, 국회 정보위원장과  외교통일위원장을 역임하며 문재인 정권을 견제하고 중재자로서 역할도 충실히 해왔습니다. 

많이 부족한 저에게 무한한 성원과 애정을 보내주신 4개 군민 여러분과 당원동지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이제는 여러분들 일일이 찾아뵙고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동안의 성원에 거듭 감사드립니다. 

 

2020년 3월 25일 

국회의원 강석호 올림

울진21 uljin21@uljin21.com

<저작권자 © 울진21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